[언론보도 바로보기]탄저균 배달사고 美 조사결과 관련




 美 국방부는 한국시각 7월 24일(금) 05:00에 탄저균 배달사고 관련 조사결과를 발표했습니다.

  - 美 국방부는 조사결과 발표를 통해 사고의 원인이 탄저균 사균화 작업과정에서의 과학적·기술적 문제에 있으며, 향후 사고 원인의 근원적 문제 해결을 위한 절차 수립 및 재발 방지를 위해 노력해 나갈 것임을 밝혔습니다.

  - 이번 발표는 미국 내에서의 사고 원인 조사 결과에 관련된 내용이었으며, 미국측이 발표한 바와 같이 향후 근본적인 재발방지 대책이 강구될 것으로 기대합니다.

  - 한미 관계 당국은 미국측의 조사결과 발표와 관련하여 긴밀히 협조해왔음. 7월 7일, 美 화생방어합동사업단장으로부터 미국의 조사결과에 대해 사전 설명을 들었으며, 최종 조사결과도 발표 전에 받았습니다.


 한미 합동실무단(Joint Working Group, JWG)은 7월 11일 발족된 이후 세부 편성, 활동계획(Action Plan) 등을 협의하고 美 국방부 조사결과 관련 정보 공유, 오산기지 현장 확인을 위한 사전 준비를 진행해 왔습니다.


 한미 합동실무단은 가장 빠른 시간 내에 주한미군 오산기지 현장을 방문하여 미국측 조사결과를 포함하여 주한미군 탄저균 배달사고에 대해 철저히 확인할 것입니다.

  - 한미 합동실무단은 우리 국민 안전을 최우선적으로 고려하여 탄저균 샘플 취급 및 처리 절차 준수 여부, 탄저균 포자 잔류 여부, 탄저균 샘플 및 제독 폐기물 처리 방법·결과 등을 확인할 것입니다.

  - 이때, 민간 전문가와 함께 참여함으로써 전문성과 객관성도 확보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합니다.


 우리 정부는 한미 합동실무단을 중심으로 탄저균 배달사고에 대해 한 점 의혹이 없도록 사실관계를 면밀히 파악하고, 이를 토대로 유사사고의 재발을 방지할 수 있는 실질적인 대책 및 방안을 마련하여 우리 국민의 우려를 불식시키고 국민의 건강과 안전을 보장하는데 만전을 기해 나가겠습니다.

  - 특히, 주한미군과 관련한 한미 군당국간 정보공유 강화방안을 모색하고, 한미 관계당국 및 유관부처와의 협의 결과 등을 종합적으로 검토하여 관련협정 및 법규 등의 개선 또는 보완 필요 여부를 판단한 후에 필요한 조치를 취해 나갈 것입니다.  끝.

Trackbacks 0 / Comments 0

댓글 남기기

블로그 인기 키워드

Tistory Cumulus Flash tag cloud by requires Flash Player 9 or better.

링크

re_footerlink.jp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