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든 여군 성범죄 피해 조사하기로’ 보도 관련





오늘(10.16.) 모 매체에서 보도한 모든 여군 성범죄 피해 조사하기로제하의 기사와 관련하여 국방부의 입장을 밝힘.


지난해 육사생도 성폭행사고와 여군대위 사망사고 등 일련의 사고 이후 국방부는 성군기 사고예방 종합대책을 마련하고 작전사급 이상 부대에 여성고충관리장교 및 군단급 이상 부대에 민간상담전문가를 새로이 운영하는 등 특단의 대책을 시행하고 있으나, 최근 또다시 계층 구분없이 여군 성추행 사건 등이 지속발생하여 매우 안타깝게 생각함.


국방부는 이러한 사고의 잠재적 가능성과 예방활동의 일환으로 전체 여군을 대상으로 1021일부터 1030일까지 10일간 특별 신고기간을 설정하여 피해사실을 접수할 계획임.


이와 관련하여 국방부 인사기획관 주관으로 1017일에 여성정책장교 등 여성고충처리계선을 소집해서 성관련 피해사실 신고 및 처리시스템 보강방안과 여군대상 성관련 피해사실 확인조치 방법등을 논의하고, 성희롱성추행성폭행과 관련하여 직접 당한 피해와 직접 목격한 피해사실에 대하여 유선핸드폰웹메일대면 등 다양한 수단과 방법을 통해 여성고충처리계선으로 신고 할 수 있도록 하고, 피해사실 접수시 신속히 사실관계를 확인후 적법한 절차에 의거 조사하고 의법처리할 예정임.


국방부는 이러한 성관련 사고가 군전투력을 약화시키는 심대한 요인임을 인식하고 다양한 신고체계와 예방활동을 보다 강화하여 군내 성관련 사고를 척결함으로써 1만명 여군시대를 맞이하여 안정적인 여군의 군복무 여건을 보장토록 노력하겠음.

 

 

 

 국방부 대변인




































Trackbacks 0 / Comments 0

댓글 남기기

블로그 인기 키워드

Tistory Cumulus Flash tag cloud by requires Flash Player 9 or better.

링크

re_footerlink.jp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