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화마음,곰신마음


사용자 삽입 이미지


#1. 군인의 마음

 

뒤에 서 있는 고참의 눈총에 위압감을 느끼면서도

당신에겐 부드러운 목소리로 안부를 묻는 겁니다

칠흑같은 밤에 졸린 눈을 비비면서도

몰래 당신에게 좋은 꿈을 꾸라고 속삭이는 겁니다

일찍 통화를 하기 위해 저녁을 포기하면서도

당신은 끼니를 거르지 않는지 걱정하는 겁니다

힘든 훈련 후에 온몸이 쑤시고 아파도

당신은 감기라도 걸리지 않았는지 염려하는겁니다

기다림의 가치를 알고 있지만

당신에겐 차마 그것을 말하지 못하는 겁니다

가끔 그늘진 곳에서 눈물을 흘리지만

당신에겐 언제나 웃음만을 보여주는 겁니다

이런 제 마음을 알고 계실런지요?

 

 

 

#2. 고무신의 마음

 

당신이 그곳으로 가기 전 주책스레 흘린 내 눈물은

혼자 남을 내가 다정스레 걸어가는 연인을보며

외로워 할 내가 불쌍해서가 아닙니다

그곳에서 고된 훈련으로 눕자마자

잠에 떨어질 당신이 걱정되어서 입니다

모두들 기다릴 수 없을꺼라 이야기 합니다

놀러간 것도 아니가 나라의 부름으로 힘들게

훈련받고 있을 그를 두고 왜 못기다리겠냐고 되물으면

외로울 꺼라고들 합니다

그는 멀리 있으니 옆에 있는 누군가에게 의지하게 될꺼라고

난 당신과 사랑을 했지 연애를 한게 아닙니다

기다릴 수 없다면 그건 사랑이 아닙니다

외롭다고 하여 군에서 고된 훈련으로 나만을 외로로 삼는

당신을 저버리고 다른 만남을 갖는다면

난 당신과 연애를 한겁니다

어떻게 변명을 하더라도 그건 사랑이아닙니다

하지만 난 당신과 사랑을 했다고 자신있게 말합니다

당신의 그 큰 손으로 내 손을 잡아 이끌어 주면

낯선 곳도 두려움 없이 갈 수 있을 것만 같았습니다

당신은 저에겐 버팀목입니다

절대 없어서는 안 될 존재입니다

이런 제 마음을 알고 계실런지요?

Trackbacks 62 / Comments 1

  • ㅇㅇ 2013.12.14 22:44

    혹시 군인여러분이 보실진 모르지만ㅋ 기다려주지 않는 곰신한테 미련갖지말고 과감히 잊으십쇼.. 전역하고 결혼까지 생각하셨다구요? 2년도 못기다린 여친과 어떻게 평생을 함께하겠습니까?
    곰신거꾸로신은 군화분들 힘드실건 다알지만 과감히 잊으십쇼.. 상꺾이후부터 갠정비시간이 충분하리라 생각합니다(일부는 제외)
    그기간동안 미래를 설계하시든 자격증 및 토익시작하시든 미래를 준비하십쇼..
    이후에 성공해있을 자신만 상상하며 하루하루를 투자하시다보면 전 여친이 감히 쳐다보지도 못할 위치에 서있는 자신을 발견하게 될 것입니다.
    옆에 더 조건좋은 여자끼고 고급승용차몰고다닐 자신을 상상하며 힘내셔서 미래도 설계하고 육군 체력단련 프로그램을 통해 건강게이지도 MAX로 채워서 전역하십쇼.. 화이팅!

댓글 남기기

블로그 인기 키워드

Tistory Cumulus Flash tag cloud by requires Flash Player 9 or better.

링크

re_footerlink.jp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