참모병, 당변병은 꿀이라고?!

 

 

 

 

 

 

인터넷에는 한때 ‘국군 4대 쿨(Cool)보직’ 이라고 해서

재미삼아 순위를 매긴 자료가 화제가 되었었습니다.

 

 국군 4대 쿨(cool) 보직

1위 - 155미리 야포

2위 - 81미리 박격포

3위 - 90미리 무반동포

4위 - 장간교 조립

 

개인적인 의견으로는 굉장히 Cool 하지만... 음...

하지만... ‘대역을 쓰고 싶다.’는 어느 개그우먼의 말이 떠오릅니다. 

 

 

경제학에서는 ‘최소의 투입으로 최대의 이윤을 창출하라’ 라는 법칙이 있습니다.

국방부의 시계는 누구에게나 똑같이 돌아간다는 점을 고려해 보았을 때

‘최대의 이윤’은 최소의 투입을 통해 성취 가능하겠죠.

 

그래서 군대에 가려는 사람들은 누구나 한번쯤은 ‘꿀보직’을 꿈꾸었을 것입니다.

아니라구요? 아닐텐데..? 

 

 

Q. 군대에 좀 편한 보직은 무엇이 있을까요?

 

누구나 자신이 하는 일이 가장 힘들다고 하죠.

하지만, 그래도 공통적으로 ‘껀진다’는 지탄(?)을 받는 병과가 있는데요.

바로 ‘참모병, 당번병’입니다.

 

참모병 : 대대급 이상의 참모실에서 근무하며, 참모의 일을 보조하는 역할을 하는 병사.

            대표적으로 인사병, 정보병, 작전병, 군수병이 있다.
당번병 : 여단급 이상의 지휘부 아래에서 근무하며, 지휘관의 일을 보조하는 역할을 하는 병사.

            회사의 비서 역할이라고 생각해도 된다.

 

 

 

Q. 참모병, 당번병은 어떤 방법으로 선발되는 것입니까? 

 

참모병, 당번병은 신의 아들만 된다?

아닙니다.

부대에서는 신병이 부대로 전입하면 그들의 특성을 고려하여 최대한 직무를 살릴 수 있는 보직을 부여하게 됩니다.

 

그 중

1. 선임 참모병, 당번병이 전역 예정자라 대체자원이 필요하다.
2. 관련 자격증 및 활동경력이 있다.
   ex) 인사병 - 엑셀 관련 자격증, HR 회사 근무 등
   ex) 군수병 - 용접 자격증, 보일러 자격증 보유자 등

 

위의 두 가지 조건을 만족하면 해당 참모실의 부서장이 개별 면담을 실시한 후 선발되게 됩니다.

 

자격증도 있어야 하고, 활동 경력도 필요한 참모병, 당번병! 선발 과정 자체도 까다로운데 ‘꿀보직’ 이라구요? 사실 그들은 하는 일이 하나도 없다구요?

 

 

인사병 : 야근과 야근 사이...

(*인사병 : 인사과의 업무를 담당하며, 장병 및 간부들의 병력현황, 일일업무등을 보조합니다.)

 

 

 

 

Q. 인사병이 꿀보직이라는 소문이 있던데 그 말이 사실입니까?
A. 누가 그런 말도 안되는... 기본적으로 사병, 부사관, 장교의 일일업무를 담당해야 하기 때문에 일이 이만저만 아니랍니다. 800명에게 월급이 제대로 들어왔나 확인하는 작업을 한다고 해보면... (한숨)... 또 한자 자격증 시험, 국기능 시험 등 여러 이벤트(?)가 겹치기라도 하면 그날 하루는 잠 다잤다는 거죠.. 단연코! 인사병은 꿀보직이 아니랍니다.

 

 

정보병 : 한 순간의 실수로...

(*정보병 : 장보과의 업무를 담당하며, 보안, 비밀 등을 다루는 참모를 보조합니다.)

 

 

 

 

 

 

Q. 정보병이 꿀보직이라는 소문이 있던데 그 말이 사실입니까?
A. 사실 정보병이 혼자할 수 있는 일은 많지 않습니다. 또 부서에는 많아봐야 2~3명의 간부님들이 전부여서 보조해야할 업무도 그렇게 많지는 않아서 뭐 꿀이라고 할 수도 있습니다. 하지만! 정보과에서 다루는 일은 한치의 실수가 영창이 아닌 구속으로 이끌 수도 있습니다... 예를 들어 한번은 제가 이병때 ‘대외비(Confidential)'를 세절할 뻔 했었는데... 생각만으로도 아찔합니다. 비록 정보병이 많이 하는 건 없어도 항상 긴장하여 일을 해야한다는 점을 생각해 보았을 때! 정보병은 결코 꿀보직이 아니랍니다!

(실수로 비밀을 세절하는 순간... 정보병의 정신도 세절된다는 소문이...)

 

 

작전병 : 나는 누구인가...여기는 어딘가...

(*작전병 : 작전과의 업무를 담당하며, 작전과 간부들을 보조합니다)

 

Q. 작전병은 꿀보직이라는데... 사실입니까?
A. 작전과에는 다른 참모부서와는 다르게 많은 간부님들을 보조해야 합니다. 기본 10명 이상이 계시기 때문에 한 명에 100장씩 복사를 한다면.. 1000장을 복사해야 하고, 회의를 한다고 하시면 10잔의 커피를 타야 하고... 큰 회의가 있었을 때는 최대 30잔까지 커피를 타본 적도 있습니다.

 

 

비록 단순 업무이기는 하지만, 이리 치이고 저리 치이다 보면 ‘나는 누구인가...’ 라는 자아성찰이 자동적으로 일어나게 됩니다. 작전병은 꿀이 아니라 꿀벌입니다. 부지런해야 살 수 있는 그런 꿀벌 말이죠.

 

 

군수병 : 뜨거운 물 안나오면 그냥 씻지...?

(*군수병 : 군수과의 업무를 담당하며, 주로 보일러 관리, 물탱크 관리 등을 한다.)

 

Q. 군수병은 꿀보직이라는데... 사실입니까?
A. 이제 겨울이 다가옵니다. 겨울이 다가오면 물이 얼겠죠. 물이 얼면 산 위에 있는 부대에는 물이 끊기겠죠. 그럼 다시 물이 흐르는 일을 누가 하죠? 저입니다. 겨울이 다가오면 보일러를 많이 돌리니까 보일러가 과열되겠죠. 그럼 보일러가 돌아가지 않는 날이 있을 것이고, 뜨거운 물이 안 나올 텐데 그걸 고치는 건 누가 하죠? 저입니다. 새벽에 물 안 나온다고 깨우지나 않았으면 좋겠습니다.

 

 

당번병 : 솔직히...

(*당번병 : 지휘관의 일을 보조하는 역할을 하는 병사. 회사의 비서 역할이라고 생각해도 된다.)

 

Q. 당번병은 꿀보직이라는데... 사실입니까?
A. 솔직히... 제가 하는 일이 그렇게 많지는 않습니다. 다른 참모병들과 다르게 많은 간부들을 보조하는 것도 아닙니다. 하지만, 뭔가 ‘당번병’이라는 사명감이 있습니다. 부대의 꽃이 지휘관이라면, 저는 꽃의 가장 가까운 곳에서 있는 병사이기 때문이죠. 항상 모범적으로 일하려고 노력한답니다. 꿀이라기보다는 쿨(Cool)하고 싶은 당번병이랍니다.

 

 

부대라는 하나의 유기체 속에서 나는...

 

 

축구에는 수비수가 있고 미드필더가 있어야 공격수가 있듯이,

부대도 마찬가지랍니다.

안나 카레리나의 유명한 구절 중엔

‘행복한 가정의 이유는 대개 비슷하지만, 불행한 가정의 이유는 제각각이다.’ 라는 말이 있죠.

 

자신의 보직도 마찬가지랍니다.

당신이 꿀보직이 아닌 이유는 제각각이죠.

하지만 중요한 것은, 자신이 어떤 일을 하던지 ‘국방부의 시계는 흐르고 있다는 것!’

 

 

 

 

 

 

 

Trackbacks 0 / Comments 1

  • 쿠로군 2013.11.17 12:50

    군대의 불변의 법칙이라 하면, 역시 자기 보직이 제일 힘들다는 것...

댓글 남기기

블로그 인기 키워드

Tistory Cumulus Flash tag cloud by requires Flash Player 9 or better.

링크

re_footerlink.jp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