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N의 김정훈과 가수 싸이의 군생활로 본 연예인들과 군대의 관계


UN의 김정훈은
군입대때부터 네티즌과 더불어 디시인사이드를 뜨겁게 달구었다. 꽃미남 엄친아에 수재에 다재다능한 그가 '현역'으로 입대했기 때문이다. 그리고 현역에서도 힘들다는 GOP최전방으로 배치 받아 '평생 까임방지권'도 획득하엿고 그것도 모자라 훈련소에서 모범사병까지 되었다.




그가 군대에 간 후 '까임방지권' 즉 아무 흠조차 찾을 수 없게 된건 왜인 것인가?


국방의 의무는 신체가 건강하고 결격사유가 없으면 대한민국남자는 열외없이 행해야 한다. 그게 누구든 상관없이 가야하는 곳이 군대이다. 한창 사업이 번창하고 있는 중이라도, 혹은 공부에 한창 열을 올리고 다음 목표를 향해 가야할지라도..막 인기를 얻고 있는 연예인일지라도.. 입영통지서가 나오면 언젠가는 누구도 예외없이 가야하는 곳이다.

그런데 이 중에서 남자연예인(이하 '연예인')과 군대의 인식은 조금 남다르다. 몇몇 연예인들의 병역비리로 인해 연예인이라면 군대를 회피하려 하는 성향이 깊다는 인식이생겼다. 예전부터 이상하게도 연예인들이 신병검사만 하면 듣지도 못했던 병명들이 나오고.. 보기에 너무나도 건강해보이지만 '현역'으로 가지 않는다. 또한 연예병사 보직 또한 군 사기충전에 중요한 역할임에도 불구하고 편해보이는 보직이라는 인식에 이제는 연예인이 '현역'으로 가느냐 안가느냐와 '연예병사'를 하느냐 안하느냐로 관심이 치중되고 있다.

네티즌들이 맨처음 김정훈의 입대 중점을 둔건 위처럼 '현역'을 갈 것인가였다. 그런데 그는 현역으로 갔고 다음은 '연예병사'를 할 것인가였는데 GOP 최전방으로 배치 받아 갔다. 만약 그가 현역으로 가지 않았더라면 반응은 '아, 역시' 였을 것이고 현역으로 갔더라도 연예병사가 되었다면 '그럴줄 알았어'라는 반응이었을 것이다. 

즉 대중들에겐 현역이 아니거나 연예병사였더라면 흠이 될 수도 있었다는 이야기다. 이것만 보아도 '현역'인가 아닌가, 어디 부대에서 어떤 보직에서 복무를 했느냐는 연예인들과 대중사이에 중요한 문제로 대두되고 있다.

연예인과 군대를 생각하면 병역기피와 편한 보직이라는 인식이 깊은데 김정훈은 이러한 예상을 넘어섰기 때문이다. 비단 김정훈뿐만 요즘 많은 연예인들이 그러한 예상을 넘고 훌륭한 군생활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또한  시간이 지날 수록 연예인들의 군생활이 조금씩 더 많이 공개되면서 대중들은 연예인의 이름으로 그들을 바라보게 된다. 그래서 자신들의 이름을 걸고 남들보다 더 열심히 해야하는 군생활이 되었다.
그들이 군대에 갔더라도 대중들은 그들의 소식을 자주 접하게 되고 그로인해
군생활은 전역후 연예인들의 향후활동에도 적지 않은 영향을 미치고 있다.


가수 싸이는 2002년 12월부터 2005년 11월까지 35개월간 산업기능요원으로 복무를 마쳤지만 2007년 5월부터 병역비리 의혹에 휘말리면서 재입대가 결정돼 2007년 12월부터 현역으로 재입대해 누구보다 성실히 국방의 의무를 해 2009년7월 11일 20개월의 복무를 마쳤다.




싸이가 병역비리 의혹에 휘말린 것은 무엇보다 모든 연예인들이 그런 것처럼 눈에서 멀어지면 마음에서 멀어질거라는 지극히 평범한 걱정 때문이 아닌가라는 생각이 든다. 2007년 '병역특례비리수사'에서 산업기능요원으로 복무하던 중 부실복무 사실이 알려지면서 다시한번 훈련소에 가게 된다.
이로인해 싸이의 재입대는 대중들의 따가운 눈총으로 시작되었다.
그러나 그가 20개월동안 군복무를 하고 전역한 지금 그는 대중들에게 잊혀졌는가? 혹은 아직도 대중들은 그를 따가운 눈총으로 바라보는가? 아니다. 이제 싸이는 아픔(?)을 딛고 대중들에게 떳떳한 모습으로 다시 돌아와서 활발한 활동을 하고 있다.  




싸이의 위문열차에서 열열히 공연하는 모습과 함께 성실한 군생활은 여러 보도에서 보았을 것이다. 그가 만약 재입대를 인정치 않고 또 군복무를 성실히 이행하지 않았더라면 대중들은 가차없이 등을 돌렸을 것이다.

성실한 군복무의 모습이 싸이를 다시 떳떳하게 대중 앞에 설 수 있게 만든 가장 큰 이유라고 생각한다.
오히려 제대 후 많은 활동을 통해서도, 오히려 싸이가 군생활 이야기를 먼저 하는 것을 보면서 그에게는 이미 군대라는 것이 좋은 기억, 추억이 된 것 같다.

이제 연예인들에게 있어 군대는 피하기보다 앞으로는 직접 부딪히며 장점으로 승화시킬 수 있는 곳이어야 한다고 본다. '눈에서 멀어지면 마음에서 멀어진다'는 말이 연예인들이 군대에 들어서기전 망설이게 되는 가장 큰 이유라고 생각된다.

아직까지는 연예인이라면 병역기피가 먼저 떠오르는데 이 시점에서 그런 것에 너무 연연하기보다 남들보다 멋지게 군대갔다와서 더 멋진 모습을 대중들에게 각인시켜주어야 하는게 더 중요하지 않을까?
대중들은 연예인들이 군대를 갔다고 잊기보단 군대간 그들에게 꾸준한 관심과 애정을 주는 것도 필요할 것이다. 이미 군생활을 성실히 이행하는 연예인들의 이미지가 좋아지고 그런 그들에게 더 후한점수를 주는 방향으로 나아가고 있기는 하지만...

연예인들과 군대의 정답은 성실한 병역이행, 즉 군대를 회피한다기보다 당당히 열심히 복무하는 그들의 모습이 아닐까 싶다. 앞으로는 연예인과 군대에서 병역기피대신 그리고 보직에 상관없이 그들의 성실한 병역이행이 먼저 떠올려지길 바란다.

몇 일 전 신종병역기피 수법이 적발되면서 다시 병역비리가 수면위로 떠올랐다. 병역비리와 관련된 사건이 발생하면 네티즌들이 가장 먼저 연예인들을 떠올린다. 요즘과 같이 연예인의 성실한 군복무가 대중에게 어필하는 분위기가 계속된다면, 이런 연예인과 군대에 대한 기본 생각이 바뀌지 않을까라는 생각이 든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Trackbacks 57 / Comments 4

  • Favicon of http://oflove.tistory.com 워크투리멤버 2009.09.18 13:56 신고

    병역비리 소식 좀 안들었으면 좋겠어요. 이왕 가는거 깨끗하고 당당하게 좀 다녀오지~

  • 그러게요. 2009.09.18 14:02 신고

    병역비리로 군대 뺀 새퀴들은
    남들 2년 갔다올 군대 4년 갔다와야함.


    정말 빼는 것도 치사하게 빼고..ㅉㅉ

    어차피 발각되어 갈건데 왜 저러는지 모르겠어요.

    • ㅇㅇ 2009.09.18 19:57 신고

      훈련소로만 4년을 보내야합니다.
      짬차면 군생활 편해지니
      훈련소만 4년.

  • 불쌍한녀석 2009.11.02 10:49 신고

    싸이!쟤는
    도대체 군대를
    자기집 드나들듯이
    가는걸보면 참이상하다!
    이제웬만하면 방송활동
    더해야할 시기인데
    불쌍한녀석

댓글 남기기

블로그 인기 키워드

Tistory Cumulus Flash tag cloud by requires Flash Player 9 or better.

링크

re_footerlink.jpg